지들이 지원해서 간거잖아.. 그럼 일반 회사가지 강제로

아니 병역의무를 다 하는게 왜 차별이야.... 못하게 하는게 차별이고 하는게 맞는거지 이게 여자랑 남자가 다르돠 같은걸 인정하는거지 체력적인면이라던지 다른 여러 문제로 사병은 아니더라도 행정적인 업무나 간호쪽으로 서로 다른 분야에서 병역의 의무를 질 수도 있는거고 꼭 총 쏘고 수류탄 던지고 유격받고 해야 병역의 의무를 지는 건 아니니까 정 안되면 따로 세금을 더 내서 도움을 준다던지 솔직히 다른 세금과 다르게 이렇게 쓰인다면 당연히 세금내는거 힘들겠지만 적어도 아깝지는 않을 것 같다. 전쟁나면 다 도망만갈건가? 적어도 내 몸 하나 지킬 수 있는 정도는 아는게 좋잖아 그리고 남자와는 다른 부분에서지만 병역의 의무를 이행하는 거니까 국민으로써의 형평성에도 어긋난다고 생각안드는데.. 말로만 평등평등하지말고 "무조건 사병" "무조건 안해" 이런거 말고 다름을 인정하면서 같이 해 나갈 생각은 못 하는 건가?


공무원 합격한거지뭐~


쓸모도 없는 애들한테 뭐하러 육아 출산 따위를 신경써줘야 하는데?


나 군대있었을때 중대에 하나뿐인 여자소대장을 위해서 야전화장실 또 팠다. 나중에 치울때 이 똥 주인이 누군지 아니까 여러가지 생각이 들더라고ㅡㅡ


여군 여성부 ㄲㅈ 걍 간호장교 제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