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도 이제 우리땅 넘어오면 바로 발포하면 안됨??

또다시 음모론이 고개를 쳐 들겠군.


사실 1년중 수십차례 있는 흔한일임 그런데 이런 기사를 왜 냈을까? 바로 어제 박근헤가 대북지원한것 물타기 기사지


이건바로 쏴버려야지 왜그냥보내


"NLL은 땅 따먹기 할 때 줄 그어 논 것뿐" - 왜 노무현이 생각나노? "간섭과 침략과 의존의 상징이던 용산 미군기지" "나는 모택동을 가장 존경" "김정일은 호쾌한 지도자" "남북대화 하나만 성공시키면 다 깽판쳐도 괜찮다 " "미국 엉덩이 뒤에 백 쓰서 숨지마" "북한이 달라는 대로 다 줘도 남는 장사" "북한이 발사하는 것은 핵이 아니라 인공위성일 수도" "다케시마에 관해서는 적당하게 얘기하고 넘어가기로 하고..." "87년 이후 북한은 테러를 자행한 적이 없다" "국보법 그거 썩어빠진 퇴보법" "이쯤 되면 막 가자는 거죠" "부끄러운 줄 알아야지" "한국에서도 공산당이 허용될 때라야 비로소 완전한 민주주의" "6.25 전쟁은 내전" "아 내가 받았다" "대못을 박고 나가겠다" "대통령 못해먹겠다" "아내를 잡으려면 밥상을 엎어야" "여자는 뺑뺑이용과 오솔길용은 있어야" "예비군 훈련을 마치고 지나가는 여성에게 X줌을 갈기며 희롱했다" "군대 가서 썩지마라" "캬 토론 하고 싶은데 그놈의 헌법이" "나는 하늘이 내려 보낸 지도자" "이회창 후보 공약 보고 홧김에 성장률 1% 더 올렸다" "요즘 뭐 깜도 안 되는 의혹들이 춤을 춘다 (신정X 사건)" "좋은 학교 나오신 분이 시골에 있는 별 볼일 없는 사람에게 머리 조아리고 돈 주는 일 없었으면 좋겠다" "인사 청탁하면 패가망신을 시켜주겠다" "강남 사람하고는 밥도 먹지 말라!" "참여정부 실패론은 정신이상" "퇴임 후 임대주택에서 살 테니 다들 집팔고 전세로 가라" "불법자금 규모가 10분의 1을 넘으면 대통령직을 사퇴 하고 정계를 은퇴하겠다" "인공기와 김정일 위원장의 초상화를 불태우는 것은 유감" "별놈의 보수!" "여러분! 내가 언제 경제 살린 댔습니까?" "로스쿨은 가장 시급한 민생법안" "기자 여러분! 내 쌍꺼풀 예쁩니까?" "운명이다: "야 기분좋다"